최종편집시간: 2020-07-04 12:37:18
모바일
22.3℃
맑음
미세먼지 좋음

NH투자증권, 농산물 직거래 '또 하나의 마을 장터' 개장

  • 입력 2019.08.28 15:32 | 수정 2019.08.28 15:33
  •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결연 맺은 마을과 농산물 직거래 장터로 지속적인 교류 이어가

NH투자증권(대표이사 정영채)은 28일 여의도 본사에서 자매결연을 맺은 농가와 함께 직거래 장터를 개장했다. 정영채 사장(가운데)이 직거래 장터를 방문해 농민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NH투자증권NH투자증권(대표이사 정영채)은 28일 여의도 본사에서 자매결연을 맺은 농가와 함께 직거래 장터를 개장했다. 정영채 사장(가운데)이 직거래 장터를 방문해 농민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NH투자증권


NH투자증권(대표이사 정영채)은 28일(수) NH투자증권 본사 후문 주차장에서 자매결연을 맺은 마을과 우수농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또 하나의 마을 장터' 농산물 직거래 행사를 열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NH투자증권과 자매결연을 맺은 충주 소용마을 사과와 복숭아, 안성시 일죽면 율동마을의 포도, 대전시 유성구 계산마을의 신고배를 직거래 판매했다.

2016년부터 시작된 '또 하나의 마을'은 대표이사 및 임원을 '명예이장'으로 위촉하고, 직원은 '명예주민'으로 참여해 농민들과 상호교감을 나눌 수 있는 도농협동에 새로운 모델을 창조하는 운동이다. 현재 NH투자증권은 31개 마을과 자매결연을 맺었다.

'또 하나의 마을 장터'는 농민이 직접 재배한 믿을 수 있는 농산물을 유통비용을 줄여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는 "또 하나의 마을 장터는 소비자와 농가가 함께 상생하자는 취지로 4년째 진행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직거래 장터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