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5-27 17:02:19
모바일
16.5℃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좋음

키움증권, 한진 채권 세전 연 3.1% 판매

  • 입력 2019.08.21 16:35 | 수정 2019.08.21 16:37
  • 이형선 기자 (leehy302@ebn.co.kr)

2021년 7월 23일 만기…연 수익률 세전 3.10%

키움증권(대표이사 이현)은 한진 91-1 채권을 세전 연 3.1%에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키움증권키움증권(대표이사 이현)은 한진 91-1 채권을 세전 연 3.1%에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키움증권

키움증권(대표이사 이현)은 한진 91-1 채권을 세전 연 3.1%에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한진의 제91-1회 무보증사채 (종목코드 KR6002321976)의 만기는 2021년 7월 23일(약 2년), 연 수익률은 세전 3.10%이다. 신용등급은 BBB+/안정적 (2019.07.09/ 한국신용평가)이다.

한진은 한진그룹 소속의 자산형 종합물류업체로, 택배·육운·하역 및 해운·렌터카 사업 등을 영위하고 있다. 대주주는 한진칼(22.19%)이다.

한국신용평가는 한진의 우수한 물류네트워크와 다각화된 사업포트폴리오를 갖추고 있어 사업기반이 안정적이고, 고정비 부담 완화에 따라 수익성이 개선됐다고 평가했다.

또한 재무부담이 높은 편이지만 현금 창출력 개선으로 현 수준의 재무안정성을 유지해나갈 것으로 전망하며 한진의 신용등급을 BBB+(안정적)으로 책정했다.

한진91-1 채권은 지난 7월 21일 발행금리 2.917%로 발행된 채권이나, 키움증권은 발행금리보다 오히려 더 높은 세전 연 3.1%에 판매하고 있다.

해당 채권은 3개월마다 이자가 지급되는 이표채 방식으로 키움증권에서 1만원 단위로 매수 할 수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