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8 17:04:54
모바일
21.1℃
박무
미세먼지 보통

SKT·ADT캡스-전남경총, 5G 기반 융합보안 컨설팅 업무협약

  • 입력 2019.05.15 09:34 | 수정 2019.05.15 09:34
  • 이경은 기자 (veritas@ebn.co.kr)

SKT와 ADT캡스 협업…물리보안·정보보안 결합 '융합보안 컨설팅' 제공


ADT캡스와 SK텔레콤은 전남경영자총협회, 넥스톰이엔지와 함께 5G(5세대이동토신) 기반 융합보안 컨설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발표했다.

이번 업무 협약은 SK ICT(정보통신기술) 계열사인 SK텔레콤과 ADT캡스의 협업을 통해 5G를 기반으로 하는 통신 및 ICT 기술, 물리보안과 정보보안을 아우르는 융합보안 컨설팅을 전남경영자총협회 회원사에게 제공함으로써, 기업의 보안 역량 강화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융합보안은 ADT캡스의 출동보안, 영상보안, 출입보안 등 물리보안 영역에 SK텔레콤의 5G, AI(인공지능), IoT(사물인터넷), 클라우드 등 신기술을 결합한 것으로, 기업의 정보와 재산 및 근로자의 안전을 보호하고 예방하는 미래형 보안서비스를 의미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ADT캡스는 SK텔레콤과의 융합보안 컨설팅 체계를 구축해, 전남경영자총협회 회원사들이 필요로 하는 보안 컨설팅 및 서비스를 지원하고 각종 사건, 사고 예방 등 기업의 보안 환경 개선에 앞장설 계획이다.

또한 협약을 기반으로 스마트오피스, 스마트팩토리, 융합보안 컨설팅, 기업솔루션, 관제 등 신사업에서 유기적인 협업을 진행해 시너지를 강화해나갈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ADT캡스 관계자는 "SK텔레콤의 ICT 기술 협업을 통해 보안업계의 새로운 트렌트인 '융합보안'을 제시해 기업의 보안환경을 혁신적으로 개선해나가는 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국내의 다양한 기업들이 보다 안전하고 강력한 보안 환경을 구축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서비스 연구, 개발 및 컨설팅 제공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SK텔레콤 관계자는 "ICT 기술의 발전과 함께 도래할 미래사회는 보안의 영역이 통합되고 새로운 서비스가 등장하는 융합보안이 대세가 될 것"이라며 "SK텔레콤은 새로운 융합보안 영역을 개척해 고객에게 혁신적인 가치를 제공하고 보안기업의 운영 효율성을 증대시키는 방법론을 제시하는 등 보안산업 패러다임 변화를 선도하는 New ICT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