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7 11:02:42
모바일
26.8℃
구름조금
미세먼지 보통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이마트 주식 14만주 매입

  • 입력 2019.04.05 17:49 | 수정 2019.04.05 17:50
  •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사진=신세계그룹][사진=신세계그룹]

정용진 신세계그룹은 부회장이 이마트 주식 14만주를 추가로 매입했다.

5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정 부회장은 지난달 27일부터 이달 4일까지 장내 매수를 통해 주식을 매입했으며, 주식 매매가액은 약 241억원 규모다.

이번 매입으로 정 부회장이 보유한 이마트 주식은 288만399주로 늘어났고, 지분도 9.83%에서 10.33%로 0.5%포인트 높아졌다.

이마트 측은 "이번 주식 매입이 최근 이마트 주가 하락에 따른 대주주의 책임 경영 차원에서 이뤄진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