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2 17:03:39
모바일
22.2℃
튼구름
미세먼지 좋음

"이번엔 한우다!"…롯데마트, 1등급 한우 4000원대 판매

  • 입력 2019.04.03 10:23 | 수정 2019.04.03 10:23
  •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사진=롯데쇼핑][사진=롯데쇼핑]

창립 21주년을 맞은 롯데마트가 '통큰치킨'에 이어 '극한한우'도 저렴하게 선보인다.

롯데마트는 오는 4일부터 10일까지 전점에서 1등급 한우를 부위별로 4000원대(100g)의 초저가에 판매한다고 3일 밝혔다.

정상가 9200원에 판매되는 1등급 한우 등심(100g)을 롯데 멤버스 회원 할인과 5대 카드사(신한, 롯데, KB국민, BC, NH농협)할인을 중복해서 받으면 4968원에 구매할 수 있다. 또 정상가 4400원에 판매되는 1등급 한우 정육(100g)는 3286원에 구매할 수 있으며, 정상가 1만9800원에 판매되는 한우 통우족(냉동, 1kg 이상)은 롯데 멤버스 회원이면 누구나 50% 할인받은 가격인 9900원에 구매 할 수 있다.

롯데마트가 선보이는 창립 2탄 '극한한우'는 상품기획자(MD)가 한우 경매에 직접 참여해 원물이 되는 한우를 직접 선택해 품질과 상품성을 더욱 높였다. 또 산지와의 사전 기획을 통해 초저가의 상품을 구성할 수 있었다.

해썹(HACCP) 인증 받은 롯데마트의 신선품질혁신센터에서 상품을 직접 가공해 철저한 원물의 품질관리와 위생관리를 이끌어 냈다고 롯데마트 측은 설명했다.

김창용 롯데마트 MD본부장은 "고객이 필요로 하는 최상의 상품을 기획하고, 고객이 고민 없이 구매 할 수 있는 가격을 제안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면서 "지금까지 21년간 변함없이 롯데마트를 방문해준 고객들의 성원에 보답할 수 있는 상품을 기획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마리당 5000원에 판매하며 고객들에게 뜨거운 관심을 받은 '통큰 치킨'은 준비한 물량 12만마리가 전점에서 완판(전량 판매)됐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