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05 17:06:40
모바일
25.8℃
실 비
미세먼지 좋음

신보, IPO·M&A 컨퍼런스 개최

  • 입력 2017.12.06 14:26 | 수정 2017.12.06 14:26
  •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각계 전문가, 유망 중소기업 대표 등 70여명 참가

IPO 및 M&A 활용전략과 코스닥 상장 성공사례 등 공유

박학양 신용보증기금 이사(앞줄 가운데)가 4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개최된 IPO·M&A 컨퍼런스에 참석해 전문기관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신용보증기금박학양 신용보증기금 이사(앞줄 가운데)가 4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개최된 IPO·M&A 컨퍼런스에 참석해 전문기관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신용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은 지난 4일 서울 더플라자 호텔에서 각계 전문가와 유망 중소기업 대표 등 7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IPO(기업공개)·M&A(인수합병) 컨퍼런스를 개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는 중소기업이 평소에 접하기 어려운 IPO 및 M&A분야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한국거래소, 중기특화증권사, 신한은행 등 전문기관들이 함께 참여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각 분야 전문가들의 △상장사다리 활용 전략 △상장주선인을 통한 IPO 추진 절차 △M&A 활용전략에 대한 강연과 함께 신보 이용기업으로서 최근 코스닥에 상장된 ㈜모트렉스의 IPO 성공사례 발표가 이뤄졌다.

이어서 진행된 유망 중소기업 대표와 전문가의 IPO 및 M&A 전략에 대한 1:1 매칭 상담에서는 3개 중소기업이 본격적인 IPO 추진을 위해 상장주관사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신보 관계자는 "정부의 자본시장 활성화 정책에 발맞춰 중소기업이 IPO와 M&A를 통해 자본시장에 좀 더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디딤돌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신보는 매년 유망 성장기업을 IPO후보기업으로 선정해 보증·보험·컨설팅 등 융·복합 서비스를 지원하는 '2020 IPO-1000 프로젝트'를 추진 중으로 2020년까지 총 1000개(2016년말 누적기준 795개)의 상장기업을 육성할 계획이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