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7 11:02:42
모바일
26.8℃
구름조금
미세먼지 보통

제네시스, '뉴욕 모터쇼' 참가…SUV 콘셉트카 'GV80' 세계 최초 공개

  • 입력 2017.04.13 09:21 | 수정 2017.04.13 15:07
  • 이혜미 기자 (ashley@ebn.co.kr)

수소연료전지 SUV 콘셉트카 'GV80 콘셉트(GV80 Concept)' 최초 공개

제네시스의 아이덴티티 '동적인 우아함' 담은 혁신적 SUV 디자인

GV80 콘셉트. ⓒ제네시스GV80 콘셉트. ⓒ제네시스

현대자동차의 럭셔리 브랜드 제네시스는 12일(현지시각) 미국 뉴욕 제이콥 재비츠 센터(Jacob Javits Center)에서 열린 '2017년 뉴욕 국제 오토쇼(2017 New York International Auto Show)에서 수소연료전지 SUV 콘셉트카 'GV80 콘셉트'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고 밝혔다.

GV80 콘셉트는 제네시스 브랜드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고급 SUV로 주목받는다. 당당하고 동적인 외관과 첨단 기술이 적용된 실내공간으로 구성됐으며 수소연료와 전기 충전이 모두 가능한 친환경 플러그인 수소연료전지 기술을 동력으로 사용한다.

GV80 콘셉트는 전면부에는 제네시스 브랜드 고유의 크레스트 그릴과 다이아몬드 모양의 매쉬 그릴, 그리고 각각 4개의 LED로 구성된 슬림 쿼드 램프가 SUV로서의 강력한 존재감을 더해준다. 특히 슬림 쿼드 램프는 레이저 광섬유 기술이 적용된 후면부의 테일 램프와 함께 제네시스 브랜드 고유의 독특한 램프 형태를 구현했다.

전면부에서 후면부로 이어지는 역동적인 라인은 날렵한 'GV80 콘셉트' 고유의 성질을 보여준다. 근육질 형상의 펜더, 23인치 매쉬 합금 휠, 측면의 크리즈 라인과 전자식 도어 핸들은 공기저항을 최소화하고 간결한 멋을 더욱 극대화했다.

실내는 퀼팅 디자인이 외부 디자인과 일체감을 이뤄 외관과 실내가 자연스럽게 연결되도록 했다. 인테리어는 세심한 디테일을 자랑하는 장인의 손길과 최첨단 기술이 어우러져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내부 도어 패널과 시트 및 센터 콘솔 측면에는 퀼팅 처리와 다이아몬드 스티치가 적용된 최상급 세미에닐린 가죽으로 고급감을 극대화했으며, 넓은 내부공간에 자리잡은 22인치 곡면 디스플레이의 운전석 클러스터는 클래식한 속도계와 최신식 디지털 디스플레이가 조화를 이룬다.

GV80 콘셉트 인테리어. ⓒ제네시스GV80 콘셉트 인테리어. ⓒ제네시스

애쉬 우드 재질의 센터콘솔은 하이테크 컨트롤러와 세련된 선형 금속 트림을 적용해 고급감을 높였으며, 22인치 수평 곡면의 OLED(유기 발광 다이오드)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는 운전자 및 승객이 각각 독립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특히 다기능 컨트롤러의 상단에는 필기 인식이 가능한 유리 터치 패드와 정보 패널이 있어 사용자는 간편한 터치로 정보 검색, 엔터테인먼트, 통신 및 차량 환경 설정 등과 같은 일반적인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전 좌석 승객이 운전자에게 방해를 주지 않도록 스크린을 별도로 제어할 수 있어 모든 탑승자가 개별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게 했다.

제네시스 브랜드 관계자는 "특별한 에너지가 넘치고 다채로운 문화가 숨쉬는 뉴욕에서 제네시스 브랜드 최초의 SUV 콘셉트카인 ‘GV80 콘셉트’를 선보일 수 있어 기쁘다"며 "GV80 콘셉트는 제네시스 브랜드가 추구하는 미래 비전을 보여주는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모터쇼에서 제네시스 브랜드는 372㎡ (약 112평) 규모의 전시장에 플러그인 수소연료전지 SUV 콘셉트카 ‘GV80 콘셉트’를 비롯해 G90 1대와 G80 1대, G80 스포츠 1대 등 총 4대의 차량을 전시하고 미국 럭셔리카 시장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