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9 17:03:28
모바일
24.9℃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SKB, 2페어 상하향 1Gbps 인터넷 서비스 개발

  • 입력 2016.09.21 10:20 | 수정 2016.09.21 10:20
  • 김언한 기자 (unhankim@ebn.co.kr)

랜케이블 교체·증설 불필요해져…상하향 각각 1기가 속도 제공

2페어 1기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품질측정을 하고 있는 모습.ⓒSK브로드밴드2페어 1기가 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품질측정을 하고 있는 모습.ⓒSK브로드밴드


2010년 이전 시설된 노후 아파트에서도 기가급 서비스의 보편화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SK브로드밴드는 케이블의 추가 증설 없이 아파트 건물에 시설된 기존 케이블 2페어(4가닥)를 활용해 상하향 각각 최대 1Gbps 인터넷 속도 제공이 가능한 솔루션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21일 밝혔다.

2010년 이전에 시설된 대부분의 아파트는 가구당 2페어(4가닥) 랜케이블만 포설돼있어, 고객이 1기가 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랜케이블을 4페어(8가닥)로 증설이 필요했다. 하지만 아파트 환경에 따라 건물 내 통신관로 공간이 부족해 랜케이블 증설이 불가능한 경우가 많았다.

SK브로드밴드는 이러한 환경적 요인을 극복하고 기가급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지난 2013년 추가 증설 없이 랜케이블 2페어로 최대 500Mbps까지 제공 가능한 솔루션을 세계 최초로 개발해 서비스 제공 중에 있다.

이번에 SK브로드밴드와 SK텔레콤 네트워크기술원이 공동 개발한 이 솔루션은 2페어 랜케이블을 이용한 500Mbps 인터넷 서비스 기술을 발전시켜, 상하향 각각 최대 1Gbps의 인터넷 속도를 제공한다.

특히 이더넷(Ethernet) 기반의 국제 표준 기술방식을 적용해, 주변 간섭신호나 잡음에 의한 속도저하를 최소화함으로써 상하향 각각 최대 1Gbps 속도 제공이 가능하다. 이더넷은 근거리통신망(LAN) 기술의 대표적인 통신기술로 기업이나 댁내에서 널리 이용되고 있는 인터넷 기술이다.

이번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서는 아파트 건물 내에 추가로 랜케이블을 증설하지 않고 통신실에 기존에 설치되어 있는 500Mbps 장비와 연동하는 광인터넷 장비 설치와 고객 단말 장비를 설치하면 된다.

SK브로드밴드는 2페어 1기가 솔루션을 오는 연말까지 테스트를 거쳐 내년 상반기에 상용화 한다는 계획이다.

유지창 SK브로드밴드 네트워크부문장은 “그동안 아파트 건물 환경에 따라 기가 인터넷 서비스 제공이 어려운 경우가 많았다”며 “향후 4페어 랜케이블을 이용한 2.5Gbps 인터넷 제공 솔루션과 전화선을 이용한 1Gbps 인터넷 서비스 등을 추가로 개발해 기가인터넷 시대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