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10-30 13:12:14
모바일
16.8℃
맑음
미세먼지 보통

SKT, 유튜브 구독자수 100만 돌파

  • 입력 2020.10.18 11:57 | 수정 2020.10.18 11:57
  • EBN 문은혜 기자 (mooneh@ebn.co.kr)

ⓒSKTⓒSKT

SK텔레콤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가 100만명을 돌파했다.


SK텔레콤은 지난 2011년 유튜브 공식 채널을 개설한지 10년만에 100만 구독자를 달성했다고 18일 밝혔다.


특히 최근 2년간의 성장세가 눈부시다. 2018년 12월 말 24만명이었던 구독자 수 규모가 2년도 채 지나지 않아 약 4배 급성장했다.


SK텔레콤은 이 같은 성장세의 배경으로 △전문 유튜버와의 협업 △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 △채용 등 고객 관심 정보 △사회적 가치 창출 디지털 캠페인 등이 큰 역할을 했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유튜브 세대를 겨냥해 다양한 전문 분야의 유튜버와 협업하고 사내 유튜브 크리에이터를 선발 및 육성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사회적 가치 창출, 채용 정보 등 고객 관심이 높은 주제에 대해 그들의 눈높이에 맞춰 제작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예를 들어 과학 유튜버 '공돌이 용달'과 함께 휴대폰 속 개인정보 삭제를 점검해보고 이승윤 교수와는 SK텔레콤의 빅데이터를 이용해 맛집을 소개하는 방식이다.


SK텔레콤 유튜브 채널의 누적 조회수는 약 8억3200만회로 전 국민이 16회씩 시청한 수준이다. 누적 시청 시간은 1136만 시간, 누적 좋아요 수는 178만 개에 이른다.


분석 결과 SK텔레콤 유튜브 채널의 주요 구독자는 18-24세 약 20%, 25-34세 약 18%로 20대 중심의 젊은 고객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 중에서도 영상을 가장 오래 시청하는 구독자는 25~34세 남성인 것으로 나타났다.


SK텔레콤은 유튜브 구독자 수 100만명 돌파를 기념, 구독자 대상 경품 이벤트를 시행한다. 19일부터 28일까지 SK텔레콤 페이스북에 축하 댓글을 남기면 총 30명을 추첨해 투썸플레이스 디저트 교환권을 선물한다.


송광현 SK텔레콤 PR2실장은 "고객의 눈높이에 맞춰 적극적으로 소통하기 위한 유튜브 전략이 국내 최초 100만 구독자 확보라는 쾌거로 이어진 것 같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소통하기 위해 고객 관점에서 기획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