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9-24 16:54:49
모바일
15.9℃
맑음
미세먼지 좋음

"1차 재난지원금, 지급 첫달 65% 사용…1회 평균 2만4000원 결제"

  • 입력 2020.09.17 12:05 | 수정 2020.09.17 12:06
  • EBN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토스, '재난지원금조회' 서비스 이용자 78만명 데이터 분석

"5만원 미만 소액 결제 건수 89% 차지, 30~40대가 63%"

토스 토스 '재난지원금조회' 서비스 이용통계 인포그래픽ⓒ토스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토스의 '재난지원금조회' 서비스 이용자 약 78만명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 전체 사용 금액 중 약 65%가 지급 첫달에 소비됐고, 1회 평균 결제액은 2만4000원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17일 밝혔다.


재난지원금조회 서비스는 선불 카드로 지급된 본인의 재난 지원금 사용 현황과 잔액을 토스앱 홈 화면에서 편리하게 조회할 수 있도록 지난 5월 14일부터 8월 말까지 선보인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총 77만8000명이 이용했으며, 총 사용 금액은 3952억원, 사용 건수는 1628만건에 달했다. 이용자 연령층은 30대, 40대가 각각 34%, 29%로 전체 연령대 중 63%를 차지했고, 20대 18%, 50대 16% 순을 기록했다.


재난지원금 지급 첫 달인 5월에 사용된 금액은 2555억원으로 총 사용 금액의 65%에 달했다. 이어 6월 29%, 7월 5%, 8월 1% 순으로, 5~6월 전반기 두 달 간 전체 사용액의 94%가 소비된 것으로 분석됐다.


1회 5만원 미만 결제 건수는 1454만건으로 총 1628만건 중 89%를 차지, 타 구간대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았다. 사용 금액 기준으로 봐도 5만원 미만인 구간의 누적 사용액은 1901억원을 기록, 총 사용금액의 절반에 달하는 48%를 차지했다. 그 외 1회 결제금액 5~10만원, 10~30만원 구간은 각각 19%에 그쳐 주로 소액 결제에 재난 지원금이 많이 사용된 것으로 나타났다.


토스 관계자는 "재난지원금 조회 서비스는 고객이 카드사 홈페이지에서 관련 데이터를 찾는 수고를 줄이고 토스에서 좀 더 편리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도움을 드리자는 아이디어에서 출발하게 됐다"며 "80만명에 달하는 고객분들이 이번 서비스를 활용한 만큼 앞으로도 사용자들의 금융과 소비 생활 전반의 불편을 해소하는 다양한 편의 기능을 계속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