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9-22 17:04:04
모바일
18.6℃
맑음
미세먼지 좋음

삼광글라스 '보에나' 독일 수출...해외 진출 본격화

  • 입력 2020.09.17 09:18 | 수정 2020.09.17 09:18
  • EBN 안신혜 기자 (doubletap@ebn.co.kr)

보에나ⓒ삼광글라스보에나ⓒ삼광글라스

삼광글라스의 보에나는 독일 최대 홈쇼핑사 'HSE24'에 2만 2000개를 수주하는 성과를 올렸다고 17일 밝혔다.


HSE24는 독일과 스위스, 오스트리아, 이탈리아, 러시아 유럽 5개국에 홈쇼핑 채널을 운영하는 유럽 2위, 독일 최대 규모의 홈쇼핑 기업이다. 이번에 수주한 보에나 제품은 ‘'보에나 드 모네 커피머그&받침'과 '보에나 드 모네 플레이트 210, 270', '보에나 드 모네 컵 300' 등 총 2만 2000개 물량이다.


회사측은 론칭 4개월 만에 첫 수출 계약을 맺으며 본격적인 해외 판로개척에 첫 발을 내딛었다고 설명했다.


보에나는 프리미엄 글라스 테이블웨어라는 콘셉트의 삼광글라스 프리미엄 브랜드다. 삼광글라스는 올해 5월 보에나를 출시해 유리 밀폐용기를 넘어 테이블웨어로 카테고리를 확장하고 새로운 시장 개척에 나섰다.


국내에서는 호텔 협업 마케팅, 브랜드 광고 필름 공개 등의 이벤트를 통해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 활동을 진행하며 소비자들과의 소통을 이어왔다.


보에나 첫 라인업인 '보에나 드 모네'는 프랑스 화가 클로드 모네의 걸작 '수련'에서 영감을 받아 다양한 조명에 반응해 독특한 빛의 색상을 극대화해 나타내는 입체적인 플리츠 디자인을 적용했다.


삼광글라스의 열과 충격에 강한 템퍼맥스 내열강화유리 제조공법과 업그레이드된 퀄리티 프로세스인 히트앤샥 공정을 추가 적용해 품질 완성도를 극대화했다. 낙하시에도 잘 깨지지 않고 전자레인지와 식기세척기를 비롯한 주방가전에 활용할 수 있다. 특히 파손된 제품을 2년간 무상으로 교환해주는 파손보증제도를 운영해 고객 서비스를 강화했다.


삼광글라스가 이번에 수출하는 보에나 드 모네는 독일 HSE24 홈쇼핑 방송을 통해 내년 1월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임광빈 삼광글라스 생활용품사업본부 상무는 "회사는 코로나로 인한 전 세계 경기 침체 속에서도 해외 각국과의 지속적인 비대면 교류를 통해 유리 제조 기술력에 대한 신뢰를 이어가고 있으며, '메이드 인 코리아' 유리 식기의 우수성과 고급스러운 디자인이 유럽 시장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이번 수출이 성사됐다"며 "앞으로도 보에나는 독보적인 소재와 우수한 제품력, 디자인 퀄리티를 갖춘 프리미엄 브랜드로서 해외 톱클래스 브랜드들과 경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