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9-22 17:04:04
모바일
19.9℃
맑음
미세먼지 좋음

SK㈜, ESR 보유지분 4.6% 블록딜…3년만에 수익 대박

  • 입력 2020.09.17 08:20 | 수정 2020.09.17 08:21
  • EBN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2017~2018년 4900억 투자 원금 회수…매각 후 보유지분 6.4%(7400억원)

SK바이오팜 상장 이어 SK팜테코 IPO 추진…"투자형 지주회사 성과 입증"

ⓒ

SK그룹의 투자형 지주사 SK㈜가 글로벌 물류회사 ESR(e-Shang Redwood Group)의 보유지분 11% 중 4.6%에 해당하는 1억4000만주를 주당 22.5홍콩달러에 블록딜(Block deal) 방식으로 매각했다. 매각 대금은 약 4800억원.


SK㈜는 ESR이 상장되기 전인 2017년 8월과 2018년 9월 두 차례에 걸쳐 투자했다.


SK㈜는 이번 일부 지분 블록딜로 투자원금을 회수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블록딜 이후에도 SK㈜는 ESR 지분 6.4%를 보유하게 된다. 9월 16일 종가 기준 보유지분 가치는 7400억원에 달한다.


ESR이 작년 11월 홍콩증시에 상장하면서 기업가치가 급등했다. 이커머스(E-commerce) 시장 성장이 가속화하면서 ESR 주가는 공모가(16.8홍콩달러) 대비 47%(9월 16일 기준, 24.75홍콩달러)까지 상승했다. SK㈜ 지분가치는 투자 대비 2.5배가 늘었다.


2011년 설립된 ESR은 전 세계 물류센터 270곳을 운영하는 물류 인프라기업이다. 아마존, 알리바바, JD닷컴 등 글로벌 고객사만 200여곳에 달한다.


SK㈜는 투자 전문성을 기반으로 바이오제약, 소재, 新에너지 등 다양한 분야에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 올해 들어 SK바이오팜 상장, SK E&S 중간배당을 비롯해 이번 ESR 지분 매각을 통해 확보한 현금을 미래 성장 동력사업에 재투자할 방침이다. CMO(원료의약품 위탁생산) 통합법인 SK팜테코는 SK㈜의 100% 자회사로 SK바이오팜을 이을 차기 상장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SK㈜ 관계자는 “투자형 지주회사로서 탄탄한 포트폴리오를 구축 중"이라며 "글로벌 투자의 투자 회수 시기가 도래함에 따라 시장의 기대에 걸맞는 투자 선순환 구조 실현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SK㈜ 주요 글로벌 투자 현황ⓒSK㈜ 주요 글로벌 투자 현황ⓒ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