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9-24 15:21:15
모바일
24.9℃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NH농협금융, 수해 극복을 위한 전사적 지원 나서

  • 입력 2020.08.14 10:29 | 수정 2020.08.14 10:29
  • EBN 이윤형 기자 (y_bro_@ebn.co.kr)

김인태 부사장과 임직원 30명, 폭우 피해 농가 복구 지원

지난 13일, 경기 파주 소재 딸기 농가에서 김인태 NH농협금융지주 부사장(사진 오른쪽 2번째) 등 임직원 봉사단이 폭우 피해로 어려움을 겪 고 있는 농가의 신속한 피해복구를 위해 폐기물 정리 작업을 하고 있다.ⓒNH농협금융지주지난 13일, 경기 파주 소재 딸기 농가에서 김인태 NH농협금융지주 부사장(사진 오른쪽 2번째) 등 임직원 봉사단이 폭우 피해로 어려움을 겪 고 있는 농가의 신속한 피해복구를 위해 폐기물 정리 작업을 하고 있다.ⓒNH농협금융지주

NH농협금융지주 김인태 부사장 및 임직원 봉사단 30여명은 지난 13일, 최근 발생한 폭우 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기 파주 소재 딸기 농가를 방문해 복구 작업 지원활동을 펼쳤다.


파주 지역은 지난 7월 31일부터 집중호우가 내리기 시작해, 평균 497.8㎜ 강우량을 기록하는 계속된 비로 하우스 침수 등 영농 피해를많이 입은 지역이다.


이날 김인태 부사장 등 임직원 봉사단은 빗물에 밀려든 토사 제거, 하우스 환경 정비, 폐비닐 정리 등의 복구 작업을 하며 농업인을 위로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김 부사장은 "집중호우로 인해 농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계신 현 상황이 매우 안타깝다"며 "농협금융 전 계열사가 합심해 피해를 극복하는데 필요한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금융은 은행, 생명보험, 손해보험, 증권 등 전 계열사와 함께 금융 지원, 일손 돕기 등 집중호우 피해 극복을 위한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