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10-01 10:58:42
모바일
22.8℃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오늘(9일)의 날씨] 제5호 태풍 '장미' 북상…전국 대부분 호우주의보

  • 입력 2020.08.09 10:25 | 수정 2020.08.09 10:25
  • EBN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수도권을 비롯한 중부지방의 집중호우로 한강과 하천 주변 도로의 차량 통행이 통제된 가운데  서울 동대문구 중랑교 일대 중랑천변 산책로가 물에 잠겨 있다수도권을 비롯한 중부지방의 집중호우로 한강과 하천 주변 도로의 차량 통행이 통제된 가운데 서울 동대문구 중랑교 일대 중랑천변 산책로가 물에 잠겨 있다

장마전선이 점차 북상하면서 오늘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매우 강한 비가 쏟아지겠다


또 북상하는 제5호 태풍 ‘장미’ 영향으로 남부지방은 매우 많은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내일(10일) 영남 지방과 제주도는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이날부터 11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중부지방과 서해 5도에 100∼300㎜(많은 곳 500㎜ 이상), 남부지방·제주도 100∼200㎜(경남·제주(남부와 산지)·지리산 부근 300㎜ 이상), 울릉도·독도 20∼60㎜다.


또 경상도와 제주도, 전남 남해안에는 시속 10∼16m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겠으니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피해가 없도록 신경 써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6도, 낮 최고기온은 26∼30도로 예보됐다.


전국 아침기온은 서울 24, 춘천 24, 강릉 22, 대전 25, 청주 25, 대구 25, 광주 25, 전주 25, 부산 25, 제주 27 등이다.

오후에는 서울 25, 춘천 25, 강릉 28, 대전 28, 청주 28, 대구 33, 광주 30, 전주 29, 부산 29, 제주 33 등으로 나타났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태풍은 빠르게 북상하고 있는데 내일은 제주와 부산 부근을 지나면서 제주와 경남은 태풍의 직접적인 영향을 받아 매우 많은 비가 쏟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모레까지 중부지방에는 100에서 300mm, 많은 곳은 500mm가 넘는 비가 내리겠고 경남과 제주, 지리산 부근에는 300mm 이상, 남부와 제주에는 100~200mm, 울릉도와 독도에 20~60mm의 비가 내리겠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