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13 11:00:45
모바일
29.9℃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컨콜] 한국조선해양 "현대미포, 가스선 등 수주 확대 노력"

  • 입력 2020.07.30 15:34 | 수정 2020.07.30 15:34
  • EBN 이돈주 기자 (likethat99@ebn.co.kr)

현대미포조선이 건조한 5만톤급 PC선 카스타라호.ⓒ현대미포조선현대미포조선이 건조한 5만톤급 PC선 카스타라호.ⓒ현대미포조선

한국조선해양은 30일 2분기 실적발표 콘퍼런스콜에서 현대미포조선의 수주전망에 대해 "미들레인지(MR) 탱커 운임이 침체돼 있는 상황"이라며 "대량의 MR탱커 수주보다는 지속적으로 일본 등 아시아쪽 선주들을 발굴하고 있고 실제로 수주로도 이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가스선 같은 경우 액화천연가스(LNG)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고 소형 LPG선 입찰도 진행 중인 상황으로 실제 곧 수주가 임박한 프로젝트도 있다"며 "수주선종 다변화 차원에서 자동차 운반선 시장도 개척해 나가는 중"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