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10 17:49:06
모바일
26.4℃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포항제철소 혹서기 수면실 운영…건강해야 사고 방지

  • 입력 2020.07.15 12:57 | 수정 2020.07.15 12:57
  • EBN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15일부터 8월 31일까지 야간 교대 근무자 대상

포항제철소 입구 전경.ⓒ포스코포항제철소 입구 전경.ⓒ포스코

포항제철소가 혹서기에 대비해 15일부터 오는 8월 31일까지 교대 근무자가 충분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수면실을 운영한다.


이번 수면실 운영은 혹서기 안전사고 예방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고열 작업이 많은 제철소 공장 안은 섭씨 50도를 넘나들기 때문에 현장 근로자들은 평소보다 더 쉽게 피로와 더위를 느낀다. 특히 최근에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마스크를 항상 착용하고 있어 업무 강도와 피로도는 더 높은 상태다.


포항제철소는 매 혹서기마다 직원 기숙사 일부를 수면실로 활용해 교대 근무자의 피로회복을 돕고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