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11 15:14:22
모바일
28.1℃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롯데百 초복 맞아 중소 파트너사에 수박 전달

  • 입력 2020.07.14 08:40 | 수정 2020.07.14 08:42
  • EBN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롯데쇼핑ⓒ롯데쇼핑

롯데백화점은 다가오는 초복을 맞아 황범석 백화점 사업부 대표의 서신과 함께 370개의 중소 파트너사에 수박 750통을 전달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초복 선물은 코로나19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 최근 동행 세일을 성공적으로 준비한 파트너사들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전달하게 됐다.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롯데백화점 매출은 올해 상반기 기준으로 12% 역신장 했으며, 파트너사 또한 매출과 재고 소진에 있어 많은 어려움을 겪었다. 최근 롯데백화점과 파트너사가 힘을 합쳐 준비한 동행 세일이 분위기 반전에 성공하면서 4% 신장율을 기록하기도 했으나, 아직도 코로나19의 어려움은 계속되고 있다.


롯데백화점 황범석 대표는 파트너사에 보낸 감사 서신에서 "코로나 19로 인한 대내외 어려움 속에서도 흔들림 없이 각자의 자리를 지켜주신 파트너사 임직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굳건한 신뢰를 바탕으로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 함께 성장해 나아갈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황 대표는 취임 이후부터 파트너사와의 소통을 지속적으로 강조해 왔다. 바이어와 파트너사의 1:1 매칭, 상품군별 소규모 그룹 간담회 등을 적극 추진하고, 최근에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어려움을 겪는 중소 파트너사의 경영상 애로사항을 파악하고 개선할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하기도 했다.


또 최근 동행 세일에 참여한 800여개의 파트너사에 마진 인하를 적용해주고, 600여개 중소 파트너사에게는 6월 한달 간의 상품 판매 대금 약 900억원을 최대 20일 앞당겨 지급하는 등 상생 활동을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