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12 16:54:14
모바일
26.1℃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진에어, 클락·괌에 특별기 띄워 교민 수송한다

  • 입력 2020.07.08 17:18 | 수정 2020.07.08 17:18
  • EBN 이경은 기자 (veritas@ebn.co.kr)

인천~클락 2회, 인천~괌 노선1회 운항

ⓒ

진에어가 필리핀 클락과 괌 지역에 특별기를 투입해 국내외 교민 수송을 지원한다고 8일 발표했다.


이번 특별기 운항은 클락과 괌 현지에서 체류하던 유학생, 비즈니스 출장자 등 교민의 국내 복귀를 돕고 국내에 머물던 필리핀 국적자와 괌 거주민에게 항공편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인천발 클락행 항공편은 8일과 22일 오전 8시 인천공항을 출발해 현지 시각 오전 11시 클락 공항에 도착해 여객을 태우고 인천공항에 오후 4시55분 도착한다.


이번 운항은 클락 공항 당국이 공항 내 코로나19 검사 시설과 격리 시설을 완비하며 제한적인 입국을 허용함에 따라 진행됐다.


인천∼괌 노선도 운영한다. 오는 9일 인천공항에서 탑승객을 태우고 오전 9시에 출발, 현지 시각 오후 2시 25분 괌 공항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진에어는 4월부터 베트남 하노이, 세부, 말레이시아 코타키나발루 등 동남아 지역에 특별기를 편성해 교민의 귀국 항공편을 제공했다. 지난달에는 하노이, 방콕, 타이베이, 일본 나리타(成田), 오사카(大阪) 등 정기 노선의 운항을 재개했다.


진에어 관계자는 "7월에도 해당 노선을 운영하고 필요시에는 다른 동남아 지역에 특별기를 추가 편성해 현지 교민의 귀국 지원을 계속해서 이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