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10 17:49:06
모바일
26.4℃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공공운수노조, 이스타항공 임금체불 해결 촉구 결의대회

  • 입력 2020.07.04 15:27 | 수정 2020.07.04 15:27
  • EBN 박용환 기자 (yhpark@ebn.co.kr)

이스타항공 노조원들이 29일 오후 서울 강서구 이스타항공 본사에서 열린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의 M&A관련 중요사항 발표 기자회견을 지켜보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이스타항공 노조원들이 29일 오후 서울 강서구 이스타항공 본사에서 열린 최종구 이스타항공 대표의 M&A관련 중요사항 발표 기자회견을 지켜보고 있다. ⓒ데일리안 홍금표 기자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은 4일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사 앞에서 결의대회를 열고 이스타항공의 임금체불 문제 해결을 촉구했다.


노조는 “이스타항공 전 노선의 운항이 중단되고 1600여명 노동자가 임금을 못 받고 있는데도 박탈당한 노동자들의 생존권을 책임지는 자가 아무도 없다”라며 “이스타항공 전 노선 셧다운과 구조조정을 지시한 제주항공은 이제 와서 인수 포기를 운운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정부와 여당은 이러한 고용위기 사태를 사실상 방치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스타항공 직원들은 지난 2월 급여의 40%만 받고 3월부터는 임금을 받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