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8 11:04:37
모바일
27.1℃
튼구름
미세먼지 보통

핀테크산업협회 "외환서비스 혁신 방안 환영"

  • 입력 2020.06.05 10:42 | 수정 2020.06.05 10:43
  • EBN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기획재정부, 융·복합 비대면 확산과 경쟁촉진 통한 외환서비스 혁신 방안 발표

한국핀테크산업협회 로고한국핀테크산업협회 로고

한국핀테크산업협회가 지난 4일 기획재정부에서 발표한 '융복합·비대면 확산과 경쟁 촉진을 통한 외환서비스 혁신 방안'에 대한 환영입장을 5일 밝혔다.


이번 외환서비스 혁신방안에는 환전·송금업무의 위탁허용, 국내 소액송금업자간 송금네트워크를 공유하는 '송금중개제도' 신설 등의 융복합·비대면 서비스 활성화를 비롯해 신사업 규제 신속확인, 거래절차 간소화 등 기존 소액해외송금업뿐 아니라 핀테크 사업자들의 혁신적인 서비스 출시를 촉진하는 내용이 담겼다.


핀테크 업계는 이번 혁신방안이 다양한 핀테크 사업자들이 혁신적인 외환 서비스를 시도할 수 있도록 진입문턱을 낮춰주고, 그동안 소액해외송금사업자들의 애로사항이었던 외환전문인력 운용에 관한 부분을 해결하는 등 외환 서비스 시장의 확대와 함께 앞으로 핀테크 서비스의 경쟁력을 향상시킬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류영준 핀테크산업협회장(카카오페이 대표)은 "비대면의 확산은 본격적인 핀테크 시대의 개막을 알리는 신호탄"이라며 "이번 혁신방안으로 핀테크 기업들의 혁신적인 서비스가 늘고 외환서비스 시장에서의 경쟁이 촉진되면 이로써 수수료 인하 및 서비스 이용 편의 등이 향상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류 협회장은 이어 "정부의 규제완화, 제도개선의 노력에 부응하기 위해 핀테크산업협회 회원사 모두가 금융소비자 편익증진을 위해 힘쓸 것이며 핀테크업권뿐 아니라 전통 금융과의 호혜적인 발전방안을 구상하고 실현하겠다"고 강조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