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10 16:54:44
모바일
25.8℃
튼구름
미세먼지 좋음

이낙연 “삼성바이오로직스 등 보건의료산업 크게 성장”

  • 입력 2020.06.02 18:31 | 수정 2020.06.02 19:27
  • EBN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보건의료산업 규제완화 추진 시사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장이 28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비상경제대책본부 일자리 고용 TF 토론회에서 발언을 마친 뒤 입을 굳게 다물고 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장이 28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비상경제대책본부 일자리 고용 TF 토론회에서 발언을 마친 뒤 입을 굳게 다물고 있다.ⓒ데일리안 박항구 기자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은 2일 보건의료산업 분야에 대한 규제완화 추진을 시사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 위원장은 이날 코로나19국난극복위 방역대책본부 국제협력TF·비상경제대책본부 세미나에서 "해외 진출은 보건의료산업이 가야 할 과제 중 일부분"이라며 "오스템이나 셀트리온, 삼성바이오로직스 등이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수출이 급증하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이 위원장은 "결코 만족할 수 없는 것은 몇 가지 근본적 제약이 놓여 있기 때문이다"며 "R&D 기반, 생산 기반, 해외시장 유통 기반이 모두 취약하다"고 지적했다.


특히 그는 "성장 가능성이나 해외 수요 급증에 비하면 우리의 기반은 너무 취약하기 짝이 없다"며 "이것을 단기간 내 키울 수 있을까 하는 숙제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진단 시약의 경우 긴급승인제도란 예외적인 조치를 통해 수출길을 열었는데 앞으로도 계속 그런 식으로만 할 것인가란 숙제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 위원장은 "필요성에서나 가능성에서나 한국판 뉴딜 사업에 못지않게 중요한 것이 바이오헬스"라고도 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