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13 17:04:25
모바일
19.1℃
실 비
미세먼지 좋음

[특징주] 조선주, 카타르의 대규모 LNG운반선 발주 부상에 급등

  • 입력 2020.06.02 09:35 | 수정 2020.06.02 09:35
  • EBN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조선주가 급등세다. 대규모 가스전 개발을 추진하는 카타르가 한국 조선 빅3에 모두 100척의 액화천연가스(LNG)운반선을 발주할 가능성이 부상하면서 호재로 작용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2일 오전 9시30분 현재 한국조선해양은 전일 대비 7800원(8.46%) 오른 1만원에서, 삼성중공업은 890원(17.87%) 상승한 5870원에, 대우조선해양은 4000원(16.7%) 오른 2만7950원에 각각 거래되고 있다.


카타르 국영 에너지기업 카타르페트롤리엄(QP)은 오는 2027년까지 현대중공업그룹,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 등 국내 조선 빅3에 LNG선 건조 공간(슬롯) 상당부분을 확보하는 내용의 협약을 맺었다고 전날 공시했다. 이번 사업 규모는 23조6000억원 이상이라고 QP는 밝혔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