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13 17:04:25
모바일
19.1℃
실 비
미세먼지 좋음

롯데건설, 국내 최초 BTL 민간투자사업 우선협상자 선정

  • 입력 2020.06.02 09:30 | 수정 2020.06.02 09:30
  • EBN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여수시 달천 하수처리시설 조감도.ⓒ롯데건설여수시 달천 하수처리시설 조감도.ⓒ롯데건설

롯데건설(대표 하석주)은 지난 5월 19일 국내 최초의 임대형 민자사업(BTL) 방식 민간투자사업인 여수시 소규모 공공하수처리시설 공사 우선협상자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BTL 방식의 민간투자사업은 공사기간 중 100% 민간자본을 활용해 공사를 시행하는 방식이다. 초기 투입된 민간자본은 운영기간 동안 시설임대료를 받아 회수하는 사업방식이다.


여수시 소규모 공공하수처리시설 공사는 여수시 일원에 소규모 하수처리시설 23개소 및 하수이송을 위한 관로 105Km를 설치하는 사업이다. 공사비는 1000억원 수준이다.


롯데건설은 여수시 협상과 실시설계를 거쳐 오는 2021년 착공에 들어간다. 공사기간은 36개월이며, 시공 후 롯데건설이 20년간 책임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농어촌지역의 생활 하수에 의한 환경오염방지 및 주민생활 여건에 획기적인 개선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