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2 17:03:48
모바일
25.5℃
맑음
미세먼지 보통

SK바이오팜 '세노바메이트'로 신약개발상 대상 수상

  • 입력 2020.05.29 10:04 | 수정 2020.05.29 10:04
  • EBN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SK바이오팜ⓒSK바이오팜

SK바이오팜은 서울 삼정호텔에서 열린 ‘제21회 대한민국 신약개발상’ 시상식에서 뇌전증 신약 세노바메이트(미국 제품명: 엑스코프리™, XCOPRI®)로 신약개발부문 대상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세노바메이트는 성인 대상 부분 발작 치료제로 지난달 11일(미국 현지 시각)에 출시됐으며 지난해 11월 미국 FDA(식품의약국)의 신약판매허가를 받았다.


이날 시상식에서 조 사장은 "후보물질 발굴부터 임상 개발, 판매 허가까지 전 과정을 독자적으로 진행해 FDA 승인을 받고, 미국 시장에 직접 출시 하기까지 국내 최초의 도전을 인정받아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시상식에 이어 진행된 수상 강연에서 조 사장은 국내 제약사에게 오픈 이노베이션과 전략적인 협업을 통한 신약 개발 및 글로벌 시장 진출을 제안했다.


그는 "세계에서 가장 큰 제약 시장인 미국에서 지난 20여년 동안 SK바이오팜은 끊임없는 도전을 통해 신약개발 전주기에 걸쳐 글로벌 스탠다드에 맞는 시스템과 역량을 구축했으며, 글로벌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제약사와 이러한 플랫폼을 기반으로 성공적인 파트너십을 맺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이어 "SK바이오팜이 그동안 미국 FDA(식품의약국)와의 커뮤니케이션을 구축했으며 FDA 승인을 받은 혁신 신약 2개를 보유한 제약사로서 앞으로 파트너사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미국 시장에 직접 진출한 세노바메이트는 부분발작 뇌전증 환자들의 새로운 치료 옵션으로 큰 기대를 받고 있으며, 중추신경계 분야 및 다양한 질환 영역에서 상업화 경험이 풍부한 경영진들과 함께 영업, 마케팅 활동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SK바이오팜은 세노바메이트를 비롯해 기술 수출한 수면장애 신약 수노시(성분명: 솔리암페톨)도 미국 시장에서 판매되고 있다. 세노바메이트는 현재 유럽 허가 심사 중이며, 수노시는 유럽 허가를 받고 상반기 중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