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5 17:36:12
모바일
20.5℃
박무
미세먼지 보통

호반건설,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발전사업 수주

  • 입력 2020.05.22 15:15 | 수정 2020.05.22 15:49
  • EBN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99MW 규모로 정부발주 최대 규모

"신재생에너지 사업 확대에 노력"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발전사업 조감도안.ⓒ호반건설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발전사업 조감도안.ⓒ호반건설

호반건설이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발전사업을 수주했다.


새만금개발공사는 지난 21일 새만금 육상태양광 3구역 발전사업 우선협상대상자로 새만금세빛발전소 컨소시엄을 선정했다.


새만금세빛발전소 컨소시엄은 한국중부발전을 비롯해 호반건설·현대건설·전북지역업체 4곳 등 총 9개사로 구성됐다.


이번 사업은 2022년 말까지 군산시 오식도동 새만금 사업연구용지 동쪽 일원에 99MW 규모의 태양광발전시설을 만드는 것이다. 99MW 규모는 정부발주 최대 규모 태양광발전시설이다.


새만금개발공사는 △투자비의 적정성·합리성·현실성 △사업리스크 관리 방안 △품질·안전·환경 관리계획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등을 평가해 우선협상대상자를 결정했다.


오는 25일부터 3구역 사업제안 내용에 대한 검토와 우선협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호반건설 관계자는 "호반그룹의 호반건설과 호반산업은 신재생에너지 공모 사업 수주에 노력해 왔는데 결실을 맺게 됐다"며 "국내 최대 규모 태양광 발전시설 건설에 최선을 다하고 신재생에너지 사업 확대에도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