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9 15:14:47
모바일
32.1℃
구름조금
미세먼지 좋음

롯데마트 이디야와 '싱글오리진 원두커피' 출시

  • 입력 2020.05.19 09:00 | 수정 2020.05.19 09:00
  • EBN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롯데마트ⓒ롯데마트

롯데마트가 커피전문점 이디야커피와 손잡고 '초이스엘 싱글오리진 원두커피' 4종을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싱글오리진 원두커피는 단일 커피 생두만 사용해 최적화된 맛춤형 로스팅을 거쳐 즐기는 프리미엄 원두커피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초이스엘 싱글오리진 원두커피는 올 4월 설립한 이디야커피 자체 로스팅 공장인 '이디야 드림팩토리'에서 생산이 이뤄진다. 해당 공장은 생두 투입부터 4단계에 걸친 이물 선별과 로스팅, 포장에 이르기까지 전 공정을 자동화해 일정한 품질의 원두를 생산할 수 있는 공장이다.


신제품은 '브라질 세하도', '콜롬비아 수프리모', '에티오피아 예가체프', '케냐AA' 4종이다. 1kg당 1만2980원에서 2만1480원에 판매할 계획이다. 또한 이디야커피의 전문 바리스타와 협업해 품목별 가장 맛있게 즐길 수 있는 홈카페 레시피도 제공할 예정이다. 신제품은 오는 22일과 다음달 18일에 각 2종씩 선보일 예정이다.


황은비 롯데마트 식품개발팀 MD(상품기획자)는 "홈카페족이 늘어나면서 원두커피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며 "향후에도 홈카페족을 위한 맞춤형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