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7 11:02:42
모바일
26.8℃
구름조금
미세먼지 보통

코나아이, '김천시 지역화폐 운영사업' 우선협상자로 선정

  • 입력 2020.04.02 09:33 | 수정 2020.04.02 09:33
  •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김천시, 3년간 약 250억원 규모로 발행…올해 5월부터 정식 서비스

코나아이, 강릉시·천안시·경산시·태백시 지역화폐 사업도 수주

핀테크 기업 코나아이가 김천시에 카드형 지역화폐 플랫폼을 제공하고 운영 및 관리를 맡게 된다.

2일 업계에 따르면 코나아이는 김천시의 지역화폐 운영 사업자 선정 입찰에서 우선협상 대상자로 지난달 27일 선정됐다.

김천시는 소상공인 지원 및 지역 내 소비 유도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적으로 카드형 김천사랑상품권을 3년간 약 250억원 규모로 발행할 계획이다. 정식 서비스는 5월부터 시작된다.

코나아이는 카드형 김천사랑상품권의 체계적인 운영·관리를 위해 모바일 앱 기반의 충전식 선불카드로 선보이며, 주민들의 사용 편의성을 더욱 높일 예정이다. 앱 안에서 지역화폐카드 신청부터 발급, 금액충전, 실시간 사용내역 조회까지 간편하게 할 수 있다. 가맹점 결제 환경, 보안성도 고려해 IC카드 결제 수단을 채택, 가맹점주들의 편의성 또한 고려했다.

지역화폐 플랫폼을 기반으로 각종 소비 통계데이터를 분석, 활용해 역내 소비율 개선을 돕고 김천시 특색에 맞는 부가서비스와도 연계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코나아이는 코나카드 플랫폼을 기반으로 국내 최초 모바일 기반 IC카드형 지역화폐 플랫폼을 선보였고, 인천시(인천e음)를 비롯한 경남 양산(양산사랑카드), 경기도(경기지역화폐), 대전 대덕구(대덕e로움), 부산 동구(e바구페이) 등의 지역화폐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운영해오고 있다.

조정일 코나아이 대표는 "강릉시, 천안시, 경산시, 태백시에 이어 김천시 지역화폐 사업에도 우선협상자로 선정돼 영광"이라며 "김천시 내 소상공인 매출 증대와 지역주민에게도 이익을 드릴 수 있는 지역화폐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