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9 16:34:11
모바일
32.5℃
맑음
미세먼지 좋음

현대오토에버, SK 출신 모빌리티 전문가 민동순 상무 영입

  • 입력 2020.03.30 10:16 | 수정 2020.03.30 10:17
  •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현대오토에버 민동순 상무(미래성장사업부장)현대오토에버 민동순 상무(미래성장사업부장)

현대오토에버는 미래성장사업부장으로 민동순 상무를 영입했다고 30일 밝혔다.

현대오토에버는 모빌리티 서비스 확장과 더불어 '스마트X' 등 신사업 강화를 위해 민 상무를 영입했다.

민 상무는 SK에서 티맵·렌터카 등 모빌리티 서비스 사업을 개발하고, 모빌리티 성장전략 수립 및 총괄을 지낸 전문 경영인이다. 그는 SK 재직시 카 라이프 전략실장을 역임하며 차량 음성인식과 차량 정보제공 단말 등 20건의 특허를 보유한 인물이다.

현대오토에버 관계자는 "민 상무의 빅데이터 분석 및 머신러닝에 관한 연구 경력과 마케팅 혁신 경험을 바탕으로 신사업 확장에 나설 것"이라며 "스마트 모빌리티, 팩토리, 시티 등 스마트X 영역의 기술 개발부터 상품화까지 이어지는 벨류 체인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