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5-30 14:47:07
모바일
24.8℃
구름조금
미세먼지 보통

"29평 아파트가 통째로"…신세계百 '스타일 리빙'

  • 입력 2020.03.30 08:55 | 수정 2020.03.30 08:55
  •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사진=신세계백화점][사진=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이 오는 31일 의정부점 8층 생활매장에 아파트 모델하우스 콘셉트의 라이프스타일 쇼룸 '스타일 리빙(S.tyle Living)'을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스타일 리빙'은 현관, 거실, 주방, 안방, 아이방, 서재 등으로 구성된 29평 아파트 내부를 매장에 그대로 연출했다. 가전은 물론 가구, 소품까지 각 공간 콘셉트에 맞게 다양한 생활 장르 상품으로 꾸몄다.

거실에는 LG전자 TV, 주방에는 삼성전자 비스포크 냉장고와 빌트인 세척기 등 최신 가전제품을 진열하고 방에는 책상과 침대 등을 설치해 소비자들이 인테리어 아이디어를 얻고 제품 규격에 대한 고민도 해결할 수 있도록 했다.

여러 브랜드 상품을 한곳에서 살펴보고 곧바로 구매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신세계는 경기 의정부시와 남양주시에 올해 1만5000세대의 신규 아파트 입주가 예정된 점을 고려해 의정부점에 가장 먼저 이 같은 쇼룸을 열었다.

앞으로 분기별로 주제를 바꿔 최신 상품과 인테리어 방식을 제안할 계획이다.

신세계는 또 향후 새로 개점하는 점포나 리뉴얼된 기존 점포에서도 이런 유형의 매장을 적극적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신세계는 최근 몇 년간 집 꾸미기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높아지는 점을 고려해 생활 장르 매장 강화에 힘써왔다. 지난해에는 영등포점에 1500평 규모의 생활전문관을 선보여 매출 상승도 끌어냈다.

신세계백화점 영업본부장 유신열 부사장은 "'스타일 리빙'이 백화점이 단순히 상품만 판매하는 것이 아니라 고객의 인테리어 고민까지 해결해줄 수 있는 새로운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여러 아이디어를 매장에 접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