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5-30 14:47:07
모바일
17.2℃
튼구름
미세먼지 보통

롯데칠성 증류식 소주 '대장부 23' 출시

  • 입력 2020.03.30 08:43 | 수정 2020.03.30 08:44
  •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롯데칠성ⓒ롯데칠성


롯데칠성음료는 다음달 초 우리 쌀 100%를 사용한 정통 증류식 소주 '대장부 23'을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대장부23은 100% 국산 쌀을 3번 도정한 속살을 원료로 해 이미(異味)와 잡미(雜味)를 최소화하고 18일간 저온 장기 발효 후 증류를 통해 맛과 향이 풍부한 정통 증류식 소주다.

특히 대장부 23은 롯데주류 54년 전통의 증류 기술 노하우와 냉동 여과 공법을 이용해 증류식 소주 특유의 거친 맛을 보다 부드럽게 구현했다. 3년 숙성된 오크 증류주를 블랜딩해 은은한 오크향과 부드러운 목넘김이 특징이다.

대형 할인점에 우선 선보이는 대장부 23의 알코올 도수는 23도이며 375ml 용량에 출고가는 5000원이다.

롯데주류 관계자는 "증류식 소주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계속해 늘어가고 있는 가운데기존의 대장부, 대장부 21에 이은 대장부 23을 선보이게 됐다"며 "대장부 23의 출시가 증류식 소주를 애용하는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히는 또 하나의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롯데주류는 지난 2016년 5월에 고품격 프리미엄 증류식 소주 대장부, 같은 해 11월에 공용병 사용으로 가격대를 낮춘 대중적 증류식 소주 대장부 21을 선보이며 국내 증류식 소주 시장에 새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