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2 17:03:48
모바일
22.5℃
튼구름
미세먼지 보통

바이오제네틱스, 롯데와 대체육 공동 연구개발 MOU

  • 입력 2020.03.02 09:27 | 수정 2020.03.02 09:27
  • 동지훈 기자 (jeehoon@ebn.co.kr)

바이오제네틱스는 롯데중앙연구소와 '대체육 가공식품의 공동 연구 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바이오제네틱스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대체육 개발을 가속화하는 한편, 최대 75억 달러 규모로 성장할 글로벌 대체육 시장을 정조준한다는 각오다.

얼라이드마켓리서치에 따르면 전 세계 대체육시장 규모는 지난 2017년 42억 달러(약 4조8500억원)에서 오는 2025년 75억 달러(약 8조6700억원)까지 성장할 전망이다.

이번 업무협약은 향후 대체육 제품 개발에 상호 협력을 통해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함으로써 빠른 시간 내에 안전한 최고 품질의 대체육 제품을 출시하기 위해 이뤄졌다.

양사는 보유하고 있는 역량과 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개발에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정보를 공유해 글로벌 선두업체들과 경쟁할 수 있는 제품을 시장에 내놓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바이오제네틱스 관계자는 "현재 전 세계적으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는 대체육 시장의 진출을 위해 국내 최고수준의 인프라와 시설을 갖춘 대기업 롯데중앙연구소와 손잡고 연구 및 개발을 함께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더욱 안전하고 좋은 질의 대체육을 개발하기 위해 양사간의 최고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