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14 16:50:53
모바일
25.4℃
실 비
미세먼지 좋음

HDC현산, 서울 보문5구역 재개발 시공사 선정

  • 입력 2019.12.13 14:56 | 수정 2019.12.13 14:57
  •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98% 득표율 기록…2021년 4월 착공 및 분양 예정

서울특별시 성북구 보문5구역 투시도. ⓒHDC현대산업개발서울특별시 성북구 보문5구역 투시도. ⓒHDC현대산업개발

HDC현대산업개발은 서울특별시 성북구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조합은 지난 12일 보문동 주민센터에서 시공사 선정 총회를 열고 HDC현대산업개발을 최종 확정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약 98%의 득표율을 기록했다.

이달 관리처분인가(예정)를 시작으로 2020년 8월 이주 및 철거, 2021년 4월 착공 및 분양, 2023년 9월 준공이 계획이다.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은 서울시 성북구 보문동1가 196-11번지 일대에 지하 2층~지상 27층, 2개동 199세대를 신축하는 프로젝트다. 총 공사비는 575억원이다.

보문5구역은 6호선 보문역과 우이선 경전철이 바로 앞에 위치해 있는 더블역세권이다. 또 단지 바로 앞에 성북천이 맞닿아 있어 주거환경이 우수하다는 평가다.

HDC현대산업개발 관계자는 "보문5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을 진행해 지역의 랜드마크로 조성하고 앞으로 진행할 수주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은 올해 도시재생부문에서 총 5개 단지, 약 8370여억원 규모의 수주실적을 기록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