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12 11:55:49
모바일
26.1℃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SK하이닉스, 핸드볼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나서

  • 입력 2019.11.26 17:12 | 수정 2019.11.26 17:16
  •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핸드볼팀 SK호크스, 기업 협찬 스포츠 광고 수익 1억여원 사회 환원

SK하이닉스의 남자 실업 핸드볼팀 SK호크스가 총 1억여원 규모의 기업 협찬 스포츠 광고 수익 전액을 핸드볼 발전을 위해 사회에 환원한다.

26일 SK하이닉스에 따르면 SK호크스는 지난 24일 열린 ’19-20 SK핸드볼리그’ 개막전 행사에서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

2016년 창단한 SK호크스가 선수 유니폼, 경기장 광고판 등에 기업 협찬 광고를 유치한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조성된 수익은 핸드볼 꿈나무 장학금과 핸드볼 저변 확대를 위한 활동에 쓴다. 배정된 장학금은 2200만원 규모로 충청북도 11개 초중고 핸드볼 선수들에게 수여된다.

총 1억여 원의 광고수익은 ▲유소년 학생 장학금과 SK호크스 선수들의 모교 장학금으로 4000만원 ▲유소년 선수들의 전문가 코칭, 대회 출전 및 해외연수 지원 등 경기력 향상 지원에 4000만원 ▲ 핸드볼 클럽 및 취약계층 경기관람 지원 2000만원 등의 활동에 사용된다.

앞서 SK호크스는 지난 4월 자회사형 표준사업장인 ‘행복모아’에 근무하고 있는 발달장애인들을 대상으로 ‘행복모아 핸드볼 클럽’도 창단했다.

이 클럽은 전 여자핸드볼 국가대표 김미화 선수와 현직 SK호크스 선수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주 1회 운영되고 있으며 발달장애 구성원들의 사회 적응력과 자존감 향상, 비만 및 스트레스 해소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문유진 SK호크스 단장은 "스포츠 광고 수익을 핸드볼 발전에 전액 환원하는 등 핸드볼 생태계를 선순환 시킬 수 있는 모델을 만들었다"며 "SK하이닉스는 기업경영 활동뿐만 아니라 핸드볼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적극 나서겠다"고 밝혔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