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04 09:08:48
모바일
26.9℃
실 비
미세먼지 보통

SKT,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서 3관왕 달성

  • 입력 2019.11.08 09:02 | 수정 2019.11.08 09:03
  • 문은혜 기자 (mooneh@ebn.co.kr)

'5G 상용화', '최고 통신사', '업무 및 운용 지원 전환' 부문 등 수상

SK텔레콤이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에서 SK텔레콤이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에서 '5G 상용화', '최고 통신사', '업무 및 운용 지원 전환' 부문 등 3개 부문을 수상했다. ⓒSKT

SK텔레콤은 지난 7일(현지 시간) 영국 런던에서 열린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Global Telecom Awards)'에서 '5G 상용화', '최고 통신사', '업무 및 운용 지원 전환' 부문 등 3개 부문을 수상했다고 8일 밝혔다.

글로벌 ICT 연구기관 인포마(Informa)가 주관하는 글로벌 텔레콤 어워드는 통신 서비스와 인프라, 보안, AI 등 21개 부문에서 한 해 동안 혁신적인 성과를 거둔 통신사업자 및 개발사를 선정하는 행사다.

올해는 5G 서비스가 시작된 원년으로 기술∙서비스 각 분야에서 경쟁이 치열했다.

SK텔레콤은 5G 원년을 맞아 우수한 기술력과 생태계 활성화 공로를 인정받아 '5G 상용화(5G Implementation Excellence), '최고 통신사(Best Operator)' 부문을 수상했다.

주최측은 SK텔레콤의 5G 적용 사례를 높이 평가했다.

SK텔레콤은 올해 △5G AI 머신비전 △5G 골프 생중계 △AI 영상 보안 △5G 기반 C-ITS 등 5G와 첨단 ICT기술을 접목한 다양한 솔루션들을 선보인 바 있다.

SK텔레콤이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사와 협력하며 5G 생태계를 주도하고 있는 점도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SK텔레콤은 도이치텔레콤, 싱클레어, 마이크로소프트 등 글로벌 통신사, 방송사, 소프트웨어 업체 등과 협력을 통해 5G 생태계를 이끌고 있다.

박진효 SK텔레콤 ICT기술센터장은 "5G 상용화 원년인 올해 다수의 글로벌 어워드에서 SK텔레콤의 앞선 5G 기술력을 인정 받았다"며 "SK텔레콤은 세계 최고의 5G 기술력을 바탕으로 미래 5G, 6G 시대를 선도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