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4 11:06:20
모바일
23.8℃
튼구름
미세먼지 보통

산업부, 소재·부품·장비 산업 공급망 강화 나서

  • 입력 2019.11.05 11:00 | 수정 2019.11.05 08:40
  • 조재훈 기자 (cjh1251@ebn.co.kr)

서울 그랜드인터컨티넨털서 '주요 투자가 라운드테이블' 개최

반도체, 디스플레이, 화학소재 등 투자가와 투자협력방안 논의

산업통상자원부는 2019년 외국인투자주간(Invest Korea Week 2019)에 참가한 투자가를 대상으로 5일 그랜드인터컨티넨털 호텔에서 박태성 무역투자실장 주재로 ‘주요 투자가 라운드테이블’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정부의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 대책의 일환으로 개최된 것으로 반도체, 디스플레이, 화학소재, 전자부품 등 세계적인 글로벌 기업 12개사가 참석했다.

산업부는 참석한 기업들과 함께 일본정부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응하여 핵심 소재·부품·장비의 공급 안정성 확보를 위한 투자계획 및 국내기업과의 투자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참석기업들은 한국 정부의 소재·부품·장비 산업 육성 의지에 많은 관심을 보였으며 외국기업들에게도 반도체·디스플레이 소재, 첨단 화학소재, 자동차 부품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한국 투자를 확대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는 기대감을 내비쳤다.

일부 기업은 구체적인 투자계획을 밝히고 합작·지분투자, 공동 R&D 등 협업이 가능한 한국기업에 대한 정보를 요청하는 등 한국 기업과의 투자협력에도 많은 관심을 보였다.

향후 산업부는 소재·부품·장비 분야 투자유치를 위해 현금지원 확대, 기업별 1:1 전담관 지정을 통한 밀착 지원, 합작·지분투자를 위한 국내기업과의 매칭 등을 지원해나갈 예정이다.

박태성 산업통상자워부 무역투자실장은 "한국 정부는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핵심 품목의 공급 안정성 확보 및 협력 생태계 구축 등을 집중 지원하고 있다"며 "한국은 반도체, 자동차, 조선 등 탄탄한 주력산업 기반을 갖추고 있어 해외 첨단 소재·부품·장비 기업과 투자협력을 공고히 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