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12 16:54:14
모바일
26.6℃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수출입은행, 태풍 '미탁' 구호에 3000만원 전달

  • 입력 2019.10.14 17:44 | 수정 2019.10.14 17:44
  • 신주식 기자 (winean@ebn.co.kr)

한국수출입은행은 태풍 '미탁'으로 피해를 입은 해당지역 주민들을 돕기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3000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에 전달한 성금은 이재민 구호활동과 피해복구지원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수출입은행 관계자는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빨리 일상으로 복귀하는데 작은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재난상황이 발생하면 피해복구와 구호활동에 신속히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