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6-04 16:50:11
모바일
20.5℃
박무
미세먼지 보통

'LG 시그니처 올레드 R' 일본도 반했다

  • 입력 2019.10.04 10:00 | 수정 2019.10.04 08:03
  •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日 권위 '굿디자인 어워드' 본상 19개…정제된 디자인 우수성

노창호 디자인경영센터장 "고객에 감동주는 디자인 지속 개발"

LG 시그니처 올레드 R 제품 이미지LG 시그니처 올레드 R 제품 이미지


LG전자는 일본 최고 권위 디자인상 '굿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19개의 본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LG전자는 최근 일본디자인진흥회가 발표한 '굿디자인 어워드 2019'에서 국내 기업 중 유일하게 '베스트 100'에 선정된 LG 시그니처 올레드 R를 포함해 시그니처 에어컨, 시그니처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 시네빔 레이저 4K, 오브제 냉장고, 전자칠판 등이 수상작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LG 시그니처 라인업 중 롤러블 TV, 8K TV, 에어컨, 상냉장∙하냉동 냉장고 등 4종이 본상을 수상하며 정제된 디자인 우수성을 입증했다.

'베스트 100'에 선정된 LG 시그니처 올레드 R는 세계 첫 롤러블 TV로 혁신적 디자인을 갖췄다는 평가다. 올레드의 압도적 화질을 유지하면서 시청하지 않을때 본체 속으로 화면을 말아 넣는다.

앞서 LG 시그니처 올레드 R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최고상과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 IDEA 최고상을 수상하며 세계 3대 디자인상을 모두 휩쓸었다.

노창호 LG전자 디자인경영센터장은 "제품의 가치를 높이는 디자인을 끊임없이 발굴하며 고객에게 감동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