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9일 17:01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삼성물산, '래미안 어반파크'에 클린에어(Clean Air) 패키지 적용

미세먼지 저감 수종 식재, 퓨어게이트 설치로 미세먼지 실내 유입 저감
IoT 홈큐브와 이산화탄소(CO2) 자동환기 시스템으로 실내공기 정화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등록 : 2019-08-01 15:32

국가고객만족도(NCSI) 22년 연속 1위를 지키고 있는 삼성물산이 부산시 부산진구 첫 래미안 아파트 ‘래미안 어반파크’에 미세먼지 토탈 솔루션인 클린 에어(Clean Air) 패키지를 적용한다.

클린 에어 패키지가 적용되면 단지 입구에서부터 동 출입구는 물론 세대 내부에 이르기까지 3단계에 걸쳐 공기 청정을 위한 시스템이 가동된다.

삼성물산은 부산시민공원 부산어린이대공원, 초연근린공원, 백양산 등이 가까운 친환경 입지와 더불어 자체 개발한 공기질 개선 시스템을 통해 내•외부 미세먼지를 줄여 ‘래미안 어반파크’ 고객들에게 미세먼지가 저감된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1일 밝혔다.

먼저 1단계로 단지 외부에는 상록수종으로 소나무, 잣나무 및 낙엽수종으로 느티나무 등 미세먼지 흡착능력이 있는 수종을 혼합하여 식재하는 방법을 통해 미세먼지를 저감하는 효과를 내고자 했다.

2단계로는 지상 1층 동 입구에 설치되는 퓨어게이트를 통해 외출 후 유입될 수 있는 미세먼지를 주동 출입구에서 강한 바람으로 털어주어 세대 내부로의 유입을 최소화 할 계획이다.

반도체 공장 클린룸에서 착안해 개발한 퓨어게이트는 미세먼지 상태를 LED 색상으로 확인하고 센서를 통해 출입을 감지해 옷이나 신발에 붙은 미세먼지를 제거하고 청정한 공기를 다시 공급해준다.

3단계로 세대 내부에서는 실내 미세먼지 농도를 측정할 수 있는 IoT 홈큐브와 안방에 설치된 이산화탄소(CO2) 자동환기 시스템 등을 통해 세대 환기 시스템을 가동시켜 실내 공기를 정화할 수 있다.

삼성물산 분양 관계자는 “사회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미세먼지 해결을 위해 다양한 시스템을 개발해 래미안 어반파크에 적용했다” 며 “입주민들이 보다 쾌적하고 건강한 삶을 위해 래미안 어반파크를 미세먼지 걱정 없는 청정 아파트로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연지동 250-76 일원에 들어서는 ‘래미안 어반파크는’ 지하 5층~지상 최고 33층, 24개동 총 2616가구의 대단지로 조성되며, 이중 전용면적 51~126㎡ 1360가구가 일반분양 된다.

주차장은 모두 100% 지하화해 공원형 아파트로 조성될 예정이며, 지하에 각 세대별 전용 창고를 기본 제공(임대제외)해 계절 옷이나 레저 스포츠 용품 등 자주 사용하지 않은 물품들을 보관 할 수 있게 했다.

이와 함께 사물인터넷(IoT) 기술과 주거시스템을 접목해 입주민에게 최적의 주거환경을 제공하는 ‘래미안 IoT 플랫폼’도 래미안 최초 적용함은 물론 펜트하우스와 테라스하우스, 1층 특화 세대 등 다양한 평면을 도입해 단지 고급화에도 힘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