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0일 13:3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AIG손보 본사 창립 100주년 맞아 사회공헌 캠페인 실시

김남희 기자 (nina@ebn.co.kr)

등록 : 2019-07-10 19:13

▲ AIG손해보험이 본사 창립 100주년 및 한국 진출 65주년을 맞아 전사적인 대규모 사회공헌 캠페인인 ‘AIG손해보험의 방방곡곡 일손돕기‘를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EBN


AIG손해보험이 본사 창립 100주년 및 한국 진출 65주년을 맞아 전사적인 대규모 사회공헌 캠페인인 ‘AIG손해보험의 방방곡곡 일손돕기‘를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다양성과 포용’이라는 사회공헌 가치를 지역 사회에 펼쳐온 AIG손해보험은 100주년을 맞아 기존에 서울 내에서 진행해오던 봉사 활동을 전국 단위로 확대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지역에 직접 찾아갔다.

‘AIG손해보험의 방방곡곡 일손 돕기’의 첫 번째 활동으로 전교생 65명 규모의 초등학교 외벽 전체를 새롭게 단장하는 벽화 그리기를 진행했다. 영등포구자원봉사센터와 함께 강원도 춘천시 동산면에 위치한 조양 초등학교를 찾은 70여 명의 직원들은 노후한 학교 벽화와 컨테이너에 그림과 메시지를 새롭게 그려 넣었다.

강원 산불 피해 가구의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정원을 만들어주는 활동도 진행됐다. 90여 명의 직원들은 강원도 강릉시 옥계면에 산불 피해 이재민을 위해 임시로 설치된 이동식 주택을 찾아 앞마당에 나무와 꽃을 심어주는 활동도 펼쳤다. 고령의 노인들이 대형 화재를 겪으면서 얻게 된 트라우마를 치료함과 동시에 삭막하게 타버린 주거 환경에 생기와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게 됐다.

AIG손해보험의 민홍기 사장은 “한국에 진출한 첫 번째 외국계 보험사로서 65년이라는 오랜 시간 동안 한국 사회와 함께 성장해왔기 때문에 이번 사회공헌 캠페인의 의미가 남다르다”며 “특히 올해는 임직원들이 ‘1인 1봉사 활동 참여’를 목표로 하고 있어,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전국 방방곡곡 도움이 필요한 곳에 직접 찾아가 봉사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