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20일 13:3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흥국화재, '흥이 더하는 바자회' 개최

수익금은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소외 아동 돕는데 활용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9-06-18 16:14

▲ 흥국화재는 서울 신문로 본사 해머링맨 광장에서 '흥(興)이 더하는 바자회'를 개최했다.ⓒ흥국화재

흥국화재는 서울 신문로 본사 해머링맨 광장에서 '흥(興)이 더하는 바자회'를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흥국화재 주니어보드(junior board : 과장급 이하의 젊은 실무자들로 구성된 중역회의)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태광그룹 계열사 임직원과 영업가족이 함께 참여해 기부한 물품을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판매하고, 그 수익금을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하는 자선바자회다.

흥국화재 주니어보드 및 신입사원 등 임직원이 직접 판매 봉사활동을 진행했으며 바자회 홍보를 위해 신문로 근방에서 거리 홍보활동도 펼쳤다. 또한 700장의 초대권을 제작 배포해 바자회에 참여한 임직원과 시민들에게 에코백, 캘러그래피 참여권, 룰렛이벤트 이용권 등 다양한 경품을 전달했다.

특히 흥국생명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 이재영 등 선수들도 기부에 동참해 배구공, 모자, 선수복, 개인사진 등을 내놔 인기를 얻었다.

모금된 성금과 물품 판매 및 경매를 통해 모인 수익금은 아름다운가게에 전달돼 우리 사회 저소득 소외계층 아동을 지원하는데 활용될 예정이다.

흥국화재 관계자는 "앞으로도 우리 주변의 소외 이웃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다양한 나눔활동을 펼칠 계획이다"라며 "다양한 복지 사각지대를 찾아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기업의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