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0월 16일 16:5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전형 에너지관리시스템 도미니카까지 진출

한전, 중소기업과 협력해 도미니카 대학·현지 한국기업에 K-SEMS 구축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9-06-17 15:27

▲ (왼쪽부터)제이앤디전자 장왕삼 대표, 알베르토 카브레라 PUCMM 대학부총장, 이준호 한전 에너지신사업처장, 최상민 ESD 대표가 '한전형 에너지관리시스템(K-SEMS) 해외 실증사업 협력 MOU'를 체결했다. [사진=한국전력]
한국전력은 지난 14일(현지시간) 도미니카 산토도밍고에 있는 PUCMM 대학에서 PUCMM 대학, ESD, 제이앤디전자와 '한전형 에너지관리시스템(K-SEMS) 해외 실증사업 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체결식에는 이준호 한전 에너지신사업처장, 알베르토 카브레라 도미니카 PUCMM 대학 부총장, 최상민 ESD 대표, 장왕삼 제이앤디전자 대표가 참석해 K-SEMS 구축 등 현지 실증 및 기술협력에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K-SEMS는 전기, 가스, 열 등 다양한 에너지 사용정보를 실시간으로 수집 및 분석, 제어해 최적의 에너지믹스를 통해 효율 향상과 비용 절감이 가능한 에너지 통합제어기술이다.

이는 한전이 우리 중소기업과 협력해 도미니카 PUCMM 대학과 현지 한국기업인 ESD에 K-SEMS를 구축하는 에너지효율화 실증사업이다.

우선 PUCMM 대학과 ESD가 자체 예산으로 건물에 LED, 에너지저장장치(ESS) 등 에너지효율화설비를 구축하면, 한전은 K-SEMS 솔루션을 제공한다. 제이앤디전자는 계측장비 납품 및 시공을, 바스코ICT는 K-SEMS 구축을 담당한다.

K-SEMS를 도입함으로써 PUCMM 대학과 ESD의 에너지 비용 절감은 물론, 도미니카 국가 전력 부하관리에도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준호 한전 에너지신사업처장은 "국내에서 운영 중인 에너지관리시스템을 해외 최초로 도미니카에 실증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이번 실증사업을 통해 도미니카의 에너지 절감 및 에너지효율화사업 시장 활성화에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전은 앞으로도 해외 시장 진출 시 국내 우수 중소기업과 협력해 동반 진출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