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2일 10:0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K하이닉스, 산업혁신운동 시즌2 출범…협력사 경쟁력 높인다

1차 협력사 15곳 대상 컨설팅 및 설비 지원
"일률적 컨설팅 벗어나 협력사별 맞춤형 제공"

조재훈 기자 (cjh1251@ebn.co.kr)

등록 : 2019-05-15 14:38

▲ 15일 SK하이닉스 이천 본사에서 열린 산업혁신운동 시즌2 출범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SK하이닉스

SK하이닉스가 15일 이천 본사에서 협력사 대표이사 및 담당 임원, SK하이닉스 임직원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업혁신운동 시즌2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산업혁신운동은 대한상공회의소가 주관하는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사업으로 SK하이닉스는 2013년부터 참여해 전문가 컨설팅과 생산성 향상 설비를 협력사에 지원해왔다.

시즌2는 15개 1차 협력사를 대상으로 시작된다. SK하이닉스는 이들 기업에 공통 주제인 '에너지 진단·교육' 외 품질, 안전보건, 스마트공장 등 각 사별로 필요한 주제 1개를 추가로 컨설팅해 협력사 역량 향상을 돕는다.

SK하이닉스는 2013년부터 2018년까지 대기업의 지원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2차 협력사 총 153개를 대상으로 산업혁신운동 시즌1을 진행한 바 있다. 2차 협력사 컨설팅은 작년 말 신설한 맞춤형 프로그램 '그로잉 업 투게더(Growing Up Together)'를 통해 지속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김광욱 SK하이닉스 구매담당 전무는 "산업혁신운동 시즌2는 기존의 일률적인 컨설팅에서 벗어나 협력사별 상황에 맞춘 선택형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맞춤형 협력사 지원을 통해 반도체 생태계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