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2일 10:0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신한카드, 신한페이판에 삼성페이 탑재

'신한PayFAN 매장결제' 서비스 론칭…삼성전자 삼성페이 기술 연계
신한PayFAN 앱 구동없이 스마트폰 상단 알림바 통해 결제도 가능해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9-05-09 22:47

신한카드 회원은 온라인 뿐만 아니라 오프라인 전 가맹점에서도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신한카드는 삼성전자와의 협업을 통해 신한카드의 모바일 플랫폼 '신한PayFAN'(이하 신한페이판)에 삼성페이의 스마트폰 오프라인 결제 기술을 도입하는 계약을 체결, '신한페이판 매장결제' 서비스를 추진키로 했다고 9일 밝혔다.

신한카드는 이번 협약을 통해 삼성페이의 핵심 기술인 'MST(Magnetic Secure Transmission, 마그네틱 보안 전송)'를 신한페이판 앱에 탑재하게 된다.

이를 통해 기존 카드결제 인프라 교체나 추가 없이 모든 오프라인 가맹점에서 간편결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어 막대한 인프라 구축 비용과 시간을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 신한카드측은 내다봤다.

특히 신한페이판 매장결제 서비스를 이용하는 신한카드 고객은 신한페이판 앱 구동없이 스마트폰 상단 알림바를 통해 즉시 간편결제를 진행할 수 있으며, 간편결제 이용 카드가 자동으로 신한페이판에 등록되는 편의성도 동시에 누릴 수 있다.

신한페이판 매장결제 서비스는 삼성페이가 지원되는 모든 갤럭시 스마트폰 기종을 통해 5월말부터 제공되며, 해당 기종을 사용 중인 기존 신한페이판 고객의 경우 앱 업데이트를 통해 이용 가능하다.

이번 삼성페이 협업은 신한금융그룹의 혁신금융 추진 전략과 신한카드의 뉴비전 'Connect more, Create the most'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를 통해 신한카드는 전 회원과 파트너사들이 가장 편하고, 가장 효율적인 소비·판매·마케팅 활동을 할 수 있게 연결해주는 '페이 플랫폼(Pay Platform)' 회사로 사업영역을 확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이미 온라인 결제 중심으로 금융권 최대의 이용 실적을 내고 있는 신한페이판에 금번 협업으로 강력한 오프라인 결제 기능까지 추가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파트너사와의 폭넓은 연결을 통해 신한페이판을 명실상부한 최고의 페이 플랫폼으로 만들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