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9일 11:19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아시아나 채권단, "수정 자구계획 긍정적…지원방안 모색"

아시아나항공 매각 본격 추진할듯

이혜미 기자 (ashley@ebn.co.kr)

등록 : 2019-04-15 21:01

▲ ⓒ아시아나항공

산업은행을 비롯한 아시아나항공 채권단이 15일 금호그룹측이 제출한 수정 자구계획을 받아들였다.

15일 산은에 따르면 채권단은 오늘 금호측의 자구안 제출에 이어 긴급 회의를 열고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포함한 자구계획에 대하여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채권단은 향후 아시아나항공의 경영정상화를 위한 지원방안을 함께 모색하기로 했다.

앞서 이날 오전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과 박세창 아시아나IDT 사장은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을 만나 매각 의사를 전달했다.

M&A는 구주매각과 함께 제3자 배정의 유상증자 방식으로 추진된다. 자회사에 대한 별도 매각은 금지하고 구주의 동반매각청구권(드래그얼롱) 권리와 아시아나항공 상표권 확보 등을 포함한다.

산은 관계자는 "채권단과 협의해 빠른 시일내 경영정상화 방안을 마련하고 매각절차 진행 중 유동성 부족, 신용등급 하락 등 시장의 우려가 발생되지 않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