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9일 10:2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오토에버,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 개최

이경은 기자 (veritas@ebn.co.kr)

등록 : 2019-04-15 16:32

현대오토에버가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사회취약계층의 편의를 돕기 위한 대학(원)생 대상 '배리어프리 앱 개발 콘테스트'를 개최한다고 15일 발표했다.

올해로 3년째를 맞이하는 이 콘테스트는 장애로 인한 정보 소외취약계층에게 장애물 없는 세상을 만들어주자는 취지로 내년 2월까지 진행된다. 특히 온·오프라인교육뿐만 아니라 올해는 전문가 멘토링이 강화되고 제작지원금도 확대된다.

우수 아이디어로 선발된 팀에게는 맞춤형 온·오프라인교육 총 400시간, 전문가 멘토링 총 62회를 제공한다. 계획발표회를 통해 선정된 팀에게는 제작지원비를 지급한다. 추가로 제작결과에 따라 지속가능개발비가 지원한다.

강동식 현대오토에버 경영지원실장 상무는 "하루가 다르게 변하는 디지털 기술로 생활이 편리해 지고 있지만 동시에 디지털 격차로 정보취약계층에겐 더욱 큰 소외감이 생길 수 있다"며 "상대적 빈곤감을 어떻게 줄여나갈 수 있을지에 대한 대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다음 달 15일까지 안드로이나 iOS 등 제작 가능한 모바일 운영체제를 선택, 3인 1팀으로 구성해 지원서를 제출하면 된다.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서를 다운받을 수 있고 이메일로 지원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