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7월 16일 13:37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국지엠, 쉐보레 트랙스 3년 연속 국내 완성차 수출 1위 달성

지난해 23만9800대 수출…2012년 수출시작 이후 140만대 누적 수출 달성

박용환 기자 (yhpark@ebn.co.kr)

등록 : 2019-02-13 10:36

▲ 쉐보레는 12일 오후, 부평 본사 홍보관에서 한국지엠 카허 카젬(Kaher Kazem) 사장, 영업 및 서비스 부문 시저 톨레도(Cesar Toledo) 부사장과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쉐보레 트랙스를 포함한 글로벌 소형 SUV의 3년 연속 국내 완성차 수출 1위 달성을 축하하는 행사를 가졌다. 사진은 이 날 축하 행사에서 카젬 사장이 직원들에게 축하 인사를 건네는 모습.ⓒ한국지엠

쉐보레는 지난 12일 한국지엠 부평 본사 홍보관에서 한국지엠 카허 카젬(Kaher Kazem) 사장, 영업 및 서비스 부문 시저 톨레도(Cesar Toledo) 부사장과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쉐보레 트랙스를 포함한 글로벌 소형 SUV의 3년 연속 국내 완성차 수출 1위 달성을 축하하는 행사를 가졌다고 13일 밝혔다.

쉐보레 트랙스는 지난해 23만9800대가 수출돼 국내 완성차 수출 모델 가운데 1위 자리에 올랐으며 2012년 수출이 시작된 이래로 글로벌 시장에서 140만대 이상이 판매되며 해외시장에서의 꾸준한 고객 반응을 입증하고 있다.

2013년 국내 소형 SUV 시장을 개척한 바 있는 쉐보레 트랙스는 뛰어난 디자인, 성능 및 안전성을 갖춰 진정한 소형 SUV를 찾는 고객의 니즈를 만족시키고 있으며, 특히 지난해 하반기 레드라인 에디션(Red Line Edition)을 출시하며 젊은 고객층의 긍정적인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