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2월 23일 16:36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코나카드, 'iF 디자인 어워드 2019' 수상

카드 브랜딩·기업 브랜딩·UX디자인 총 3개 부문서 이름 올려
개인 취향 따라 디자인 선택 가능한 '카드숍' 오픈 준비 중

강승혁 기자 (kang0623@ebn.co.kr)

등록 : 2019-02-11 16:44

▲ ⓒ코나아이

코나아이는 코나카드로 독일 'iF(International Forum) 디자인 어워드 2019' 카드 브랜딩 부문에서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는 세계 3대 디자인 공모전 중 하나로, 20개국 67명의 디자인 전문가가 심사에 참여했다.

이번 공모전에는 세계 50개국에서 6400개 출품작이 등록됐다. 코나아이는 코나카드 수상과 함께 기업 브랜딩 부문, 관계사 비버이엔티의 비버(Veaver; 기업용 동영상 지식공유 플랫폼)로 UX디자인 부문을 수상해 총 3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코나카드는 2017년 론칭 이후 세련되고 트렌디한 카드 디자인으로 주목받았다. 코나아이는 현재 카드 선택의 다양성을 통한 카드 회원수 증가, 고객 만족도 확대를 위해 무료로 제공되는 웰컴카드 외에 일러스트·타이포·캐릭터 등 개인의 취향에 맞춰 카드디자인을 고를 수 있는 카드숍 오픈을 준비 중이다.

조정일 코나아이 대표는 "사내에 크리에이티브 그룹(Creative Group)을 별도 설치, 운영하는 등 코나카드를 디자인에서 타 카드와 차별화하기 위해 노력해 온 것이 인정받아 기쁘다"며 "현재 오픈을 앞두고 있는 카드숍이 올해 코나카드 회원 수 및 사용률이 확대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