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4월 18일 17:42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G전자, 유럽 고성능 '게이밍 모니터' 시장 공략

프랑크푸르트 e스포츠팀 메인 스폰서…'LG 울트라기어' 프리미엄 리더십 강화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등록 : 2019-02-11 10:00

▲ LG전자가 후원하는 독일 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의 e스포츠팀 선수들이 LG 로고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LG전자가 '울트라기어(UltraGear)'를 앞세워 유럽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공략한다.

LG전자는 독일 분데스리가 소속 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 e스포츠팀을 후원한다고 11일 밝혔다. 향후 2년간 메인 스폰서로 참여해 선수들에게 게이밍모니터 등을 제공한다.

프랑크푸르트 e스포츠팀은 현재 '가상 분데스리가' 대회에서 경기를 진행중이다. 실제 축구경기가 아니라 축구게임 '피파(FIFA) 19'를 통해 진행되는 e스포츠 대회다.

LG전자는 대회에서 게이머들 유니폼 티셔츠 새겨진 LG 로고와 'LG 울트라기어' 브랜드 노출을 통해 마케팅을 펼친다.

장익환 LG전자 IT사업부장(상무)은 "강력한 성능을 갖춘 LG 울트라기어로 게이밍모니터 시장에서 프리미엄 리더십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 LG 울트라기어(모델명: 34GK950G) 제품 이미지

LG전자는 울트라기어 대표 모델 '34GK950G(34인치)'를 최근 유럽과 북미 시장에 출시했다.

이 제품은 21대 9 화면비에 WQHD(3440×1440) 해상도를 구현, 사용자가 화면에 더욱 몰입할 수 있다. 나노 IPS 패널은 미세 분자를 이용해 부정확한 색을 정교하게 조정한다. 또한 엔비디아(NVIDIA) G-싱크 기술을 탑재해 빠른 화면 전환도 부드럽게 처리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