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26일 17:48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국지엠, 2월 쉐보레 더뉴 말리부 최대 300만원 할인

차종별 최대 할인폭 스파크 170만원, 말리부 300만원, 트랙스 240만원, 이쿼녹스 350만원

박용환 기자 (yhpark@ebn.co.kr)

등록 : 2019-02-01 13:36

▲ ⓒ한국지엠

한국지엠 쉐보레(Chevrolet)가 설 명절을 맞아 2월 한 달간 ‘황금돼지해 쉐보레 새 출발 페스티벌’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은 신입생, 졸업생, 신규 입사자, 신혼 부부, 출산, 임신 가정 등 9가지 대상 고객들을 대상으로 하며 쉐보레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이쿼녹스 차량 구매 시 최대 30만원의 특별 할인을 추가로 제공한다.

또한 쉐보레는 쉐보레 익스체인지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 쉐보레 말리부, 트랙스, 이쿼녹스 구입 고객에 한해 제공되던 7년 이상 노후차 교체 지원 프로그램을 스파크에도 적용한다. 이를 통해 스파크 30만원, 말리부 및 트랙스 50만원, 이쿼녹스 100만원의 특별 할인을 추가로 제공하며 3년 이상이 경과된 다마스, 라보 보유 고객에게는 추가 20만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이에 따라 쉐보레가 2월 한 달 동안 제공하는 최대 할인 금액은 스파크 170만원, 말리부 300만원, 트랙스 240만원, 이쿼녹스 350만원이다. 특히, 지난해 말 출시된 더 뉴 말리부는 현금 할인과 할부가 결합되는 콤보 할부를 적용 시 60만원의 할인을 제공한다. 24개월 무이자 프로그램 또한 선택이 가능하며 스파크와 트랙스는 말리부와 함께 지난 달 대비 강화된 유류비 지원 혜택을 제공한다.

한국지엠 국내영업본부 백범수 전무는 “쉐보레는 연초부터 스파크, 트랙스, 이쿼녹스, 임팔라에 대한 가격 하향 조정을 통해 고객 최우선 가격 정책을 시행하고 있다”라며 “이달에도 말리부 등 판매 주력 차종에 대한 파격적인 구매 조건을 마련해 이를 기회로 삼아 국내 고객들이 쉐보레 제품의 뛰어난 제품력과 상품력을 충분히 경험해보기를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