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6월 17일 18:43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LG CNS, 글로벌 3대 블록체인 공조체제 구축

2017년 'R3' 2018년 '하이퍼레저' 이어 EEA 가입
"마곡 본사를 블록체인 사업 추진 메카로 육성"

손병문 기자 (moon@ebn.co.kr)

등록 : 2019-01-17 08:35

LG CNS는 '이더리움 기업 연합(EEA·Enterprise Ethereum Alliance)' 회원사로 등록됐다고 17일 밝혔다.

2017년 출범한 EEA는 퍼블릭 블록체인 기술인 이더리움을 활용해 기업용 솔루션 및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는 컨소시엄이다. 마이크로소프트, 인텔, JP모건 등 글로벌 기업 500여개가 참여하고 있다.

LG CNS는 지난 2017년 5월 금융에 특화된 컨소시엄 'R3'와 파트너십을 맺고, 작년 7월 글로벌 블록체인 프로젝트 '하이퍼레저'에 참여했다. 이번 EEA 가입으로 LG CNS는 국내 기업으로는 유일하게 기업용 블록체인 3대 기술 혁신을 위한 글로벌 3각 공조체제를 구축했다.

EAA·하이퍼레저·R3 등 3개 단체는 각각 다른 블록체인 기술을 보유하고 있지만, 모두 기업용 기술을 다룬다는 점은 동일하다.

기업용 블록체인은 '허가형(Permissioned)'으로 '퍼블릭'과는 다르게 사전에 합의한 사용자들만 네트워크에 참여할 수 있다. 비트코인과 같이 가격 변동성이 있는 가상화폐가 필요 없는 구조다.

LG CNS는 지난해 6월 한국조폐공사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사업을 수주했다. 이달 말 시범서비스 오픈을 위한 최종 마무리 단계다.

모바일 상품권, 문서인증, 디지털 신분증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플랫폼은 LG CNS의 기업용 블록체인 플랫폼 모나체인(Monachain)을 토대로 구축된다. 모나체인의 기반 기술이 바로 '하이퍼레저 패브릭'이다.

조인행 LG CNS 정보기술연구소장은 "EEA 가입으로 글로벌 3대 블록체인 기술 개발을 위한 글로벌 공조체제가 구축됐다"며 "마곡 LG CNS 본사를 블록체인 사업 추진의 메카로 육성해 비즈니스 성공사례 창출에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그래픽=LG CNS
관련기사